기관회원 [로그인]
소속기관에서 받은 아이디, 비밀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개인회원 [로그인]

비회원 구매시 입력하신 핸드폰번호를 입력해 주세요.
본인 인증 후 구매내역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가입
서지반출
에코뮤지엄을 표방한 마을 박물관의 실험적 시도 - 서울《익선동 마을박물관》을 중심으로 -
[STEP1]서지반출 형식 선택
파일형식
@
서지도구
SNS
기타
[STEP2]서지반출 정보 선택
  • 제목
  • URL
돌아가기
확인
취소
  • 에코뮤지엄을 표방한 마을 박물관의 실험적 시도 - 서울《익선동 마을박물관》을 중심으로 -
  • An Experimental Attempt on a Community Museum Advocating an Ecomuseum - Focusing on《the Ikseondong Community Museum》in Seoul
저자명
배은석
간행물명
박물관학보KCI
권/호정보
2015년|28권 (통권28호)|pp.1-27 (27 pages)
발행정보
한국박물관학회|한국
파일정보
정기간행물|KOR|
PDF텍스트(0.87MB)
주제분야
인문학
원문 미리보기는 1페이지만 제공 됩니다. 전체 페이지 보기를 원하실 경우 다운로드열람하기를 이용해 주세요.
서지반출

국문초록

본 연구의 목적은 에코뮤지엄의 개념을 적용하여 익선동 도시형한옥마을의 지역자원을 활용하 는 방안으로서 실시한 《익선동 마을박물관》프로젝트의 진행 과정에서 발굴한 지역의 역사를 기 록하는 것과 본 프로젝트의 의의 및 한계점을 살피는데 있다. 하여 향후 한국에 적용 가능한 에코 뮤지엄에 대한 논의를 진행하는데 초석이 되고자 한다. 연구대상은 2014년 10월 10일부터 24일까지 익선동 166번지 도시형한옥마을 일대와 주변의 문 화자원을 범위로 진행된 《익선동 마을박물관》프로젝트를 대상으로 하고자 한다. 본 프로젝트는 근대의 기억을 간직한 도시형한옥과 익선동 사람들의 삶을 보여주고자 주민들의 생업 공간을 개방 하여 진행하였다. 이번 전시는 지역의 문화자원을 발굴하고 이를 활용하는 것에 의의를 두어 도시 형한옥이 생성될 무렵인 근대의 기억을 조사하고자 하였다. 다행히 한옥과 골목이 원형을 간직하고 있었기에 미약하게나마 익선동에 남아있는 도시형한옥, 문학, 국악에 관한 근대의 기억을 발견할 수 있었다. 해방과 전쟁의 시기가 지나고 익선동은 오진암을 비롯한 요정문화를 꽃 피우면서 요정 정치의 중심에 선다. 요정정치의 몰락 이후 개발과 보전의 기로에 선 현재 익선동에 대해서도 고민 하였다. 이러한 조사와 발굴, 고민을 전시에 담아내려고 했으며 그 과정을 주민과 함께하였다. 본 연구는 이러한 연구와 실험에 대한 기록이다. 아직도 끝나지 않은 개발과 보존의 논쟁과 싸움 가운데서 완성되지 못한 연구와 조사에 대한 논문을 작성하는 것은 앞으로도 생겨날 도시 안의 마을박물관에 대한 우려 때문이다. 또한 마을 박물관이 어느 누구의 욕심이나 자랑으로 채워지지 않고 지역 공동체의 과거와 현재를 인식하고 미래를 비추어보는 거울이 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함이다.

영문초록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create a cornerstone in the discussion on the ecomuseum applicable to Korea henceforth by documenting the history of the area explored during the planning process, and the significance and the limitations of the 《Ikseon-dong Community Museum》Project. The project was conducted as a scheme to utilize the local resources of the urban traditional housing village in Ikseon-dong, applying the concept of an ecomuseum. The study concentrates on the《Ikseon-dong Community Museum》Project, which was implemented on the whole area of the urban traditional housing village at 166 Ikseon-dong and cultural heritage in its surroundings during the period from October 10th to 24th of 2014. This project was carried out, throwing open their living and business space of the residents in order to show the urban traditional housing which held the memory of the modern period and the lives of Ikseon-dong locals. The exhibition tried to search into the memory of modern times when townhouse-style homes were built, placing importance on the discovery and application of the local cultural properties. It was fortunate to dig the memories on the urban style Korean traditional houses remaining in Ikseon-dong, literature, and Korean classical music, though vaguely, since those houses and the alleys were conserved intact. After liberation and the Korean War, Ikseon-dong stood at the center of the politics made in high-class Korean-style restaurants, blooming the culture of such restaurants like Ozinam. On the collapse of the ‘restaurant’ politics, Ikseon-dong is currently standing at the crossroad of development and conservation, which has been the main issue of this study. Exhibitions attempted to display this sort of the investigation, exploration, and deliberation, and the community people involved in this process. This paper is the record of the research and experiment. In the middle of ongoing arguments and disputes on the development and conservation up to now, writing this paper on the unfinished research and investigation results from anxiety over community museums of a city which may emerge in the future. Also it is to search for a method of making a community museum a mirror to appreciate the past and the present, and to reflect the future of the local community instead of filling it with personal greed or boasting.

목차

Ⅰ. 서론: 새로운 박물관학과 에코뮤지엄
Ⅱ. 익선동의 지역문화자원 발굴 조사
Ⅲ. 에코뮤지엄을 표방한 마을박물관 구상과 실행
Ⅳ. 결론:《익선동 마을박물관》의 한계점과 시사점
<참고문헌>

참고문헌 (21건)

  • 강성원, 강명수, 정봉거, 김기호, 2006,「역사환경으로서의 도시조직 변화 연구: 종로구 익선동 도시환 경정비구역을 중심으로」,『한국도시설계학회 춘계학술발표대회발표자료』, 한국도시설계학회.
  • 배은석, 2013,「박물관 고을 영월의 지역자원경영을 위한 영월 에코뮤지엄 가능성에 관한 연구」,『글 로벌문화콘텐츠학회』제13호.
  • 배은석, 2014.「에코뮤지엄의 개념을 활용한 지역의 유산보존과 발전방안에 대한 연구-익선동 도시형 한옥밀집지구를 중심으로」,『글로벌문화콘텐츠』15호.
  • 송인호, 1988,「도시형 전통주거의 평면유형에 관한 연구; 가회동 개량한옥지구를 중심으로」,『대한건 축학회논문집』15.
  • 윤민경, 1991,「서울시 1930년 전후의 가로와 한옥주택의 특성에 관한 연구: 서울시 종로구 익선동, 권농동, 봉익동을 중심으로」, 명지대학교 대학원 석사학위논문.
  • 권영민, 2002,『한국현대문학사 1』, 서울: 민음사.
  • 김경민, 박재민, 2013,『리씽킹 서울』, 서울: 서해문집.
  • 김억, 2004,『봄의 노래』, 서울: 작가문화.
  • 박세현, 1998,『김유정의 소설세계』, 서울: 국학자료원.
  • 배은석, 2013,『문화유산경영 문화콘텐츠기획 에코뮤지엄: 지속가능한 농촌 희망 프로젝트』, 성남: 북 코리아.
  • 송방송, 2012,『한겨레음악인대사전』, 서울: 보고사.
  • 이광수, 2006,『흙』, 신원문화사.
  • 이보형, 1977,「임방울과 김연수」,『뿌리깊은나무』, 서울: 한국브리태니커.
  • 최난경, 2006,『동편제와 서편제 연구-박녹주와 박초월의 <흥보가>를 중심으로-』, 서울: 집문당.
  • 오하라 가즈오키, 2008,『마을은 보물로 가득차 있다』, 김현정 옮김, 서울: 아르케. Peter Davis, 2011, Ecomuseums A Sence Of Place, London: Continuum.
  • 《익선동 마을박물관》 http://ikseon-muse.or.kr/
  • 건축도시연구지원센터 http://www.auric.or.kr/
  • 서울지명사전 http://terms.naver.com/
  • 한국사 데이터베이스 http://db.history.go.kr/
  • 동명사 http://www.dmsbook.com/
  • 카페 서울 영화제작노트 http://movie.naver.com/movie/bi/mi/basic.nhn?code=52960
구매하기 (5,600)
추천 연관논문